칼럼   

  2020/07/17

‘코로나 블루(Corona Blue)’. 코로나로 일상의 변화가 생기며 찾아온 우울감을 의미한다. 예상보다 장기화된 코로나와 높아진 2차 확산 가능성으로 소비자들의 불안감과 우울감이 높아진 탓이다. 이런 상황 속, 코로나 블루 시대의 소비자는 무엇을 위해 소비하는가. 또, 이 시대의 소비는 어떤 의미를 가지고 있는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