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인터내셔날, ‘자주’ 파자마 매출 300% 증가! 라이브 방송으로 특별 판매

2030세대에게 ‘파자마 맛집’으로 떠오른 자주가 라이브방송을 통해 고객 사은 행사에 나선다.

신세계인터내셔날의 라이프스타일브랜드 자주(JAJU)는 이달 16일 오후 6시 30분부터 네이버쇼핑라이브를 통해 파자마 특집전을 열고 관련 상품을 최대 80% 할인 판매한다. 이번 라이브방송은 자주의 파자마를 사랑해 준 고객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보다 많은 사람들이 파자마를 경험해 볼 수 있도록 기획됐다.

최근 파자마는 2030세대의 필수품이자 집콕 패션을 대표하는 제품이 됐다. 실내에 머무는 시간이 길어지면서 SNS에는 파자마를 입고 찍은 일상을 공유하는 사진이 넘쳐나고 있다. 이에 따라 자주의 파자마 매출도 급증하고 있다. 자주는 올해 4월 20대 고객과 함께 만든 ‘365 파자마’를 처음 출시했는데 출시 직후부터 젊은 층에게 폭발적인 반응을 얻으면서 브랜드의 최고 인기 제품으로 떠올랐다.

특히 코로나19로 인한 집콕 트렌드 영향으로 편안한 홈웨어를 찾는 고객이 늘면서 올해 10월부터 12월 현재까지 자주의 파자마 세트 매출은 출시 초기 3개월 대비 300% 이상 증가했다.

자주의 파자마는 제품 기획 단계부터 20대 고객의 의견을 반영해 만든 것이 특징이다. 파자마 하면 떠오르는 기본 스타일 대신 디자인과 색상을 다양화 하고, 부드러운 오가닉 면, 새틴, 플란넬 소재를 사용해 편안한 착용감과 내구성까지 갖췄다. 이를 통해 자주 파자마는 밀레니얼 세대 사이에서 ‘꿀잠 파자마’, ‘파자마 맛집’이라는 애칭을 얻었다.

이번 파자마 특집 방송은 최소 2벌 이상 번갈아 입는 파자마의 특성을 고려해 1+1행사와 가격 할인 행사로 진행되며, 인기 겨울 상품 특집전도 함께 마련됐다.

저녁 6시30분부터 8시까지 1부에서 진행되는 파자마 특집전에서는 올 겨울 가장 높은 판매를 기록중인 기모 플란넬 파자마를 500세트 한정 1+1으로 판매한다. 고급스러운 광택감의 벨벳 파자마와 사계절 입기 좋은 오가닉 코튼 파자마, 새틴 파자마, 상하의 단품 파자마도 최대 80% 할인 판매한다. 밤 9시부터 10시30분까지 2부에서는 집 안팎에서 파자마와 함께 입을 수 있는 경량 아우터류와 포근한 잠자리를 위한 침구류, 생활용품을 최대 75% 할인 판매한다.

라이브 방송 중 구매왕 1등 단 1명에게 LG 드럼세탁기를, 2위 3명에게는 자주 이불을, 3위 50명에게는 2021년 자주 신상 파자마를 제공한다. 또한 자주 네이버 스토어찜 고객에게 추가적인 할인 혜택과 방송중 다양한 네이버 포인트 혜택까지 제공할 예정이다.

자주 관계자는 “시중에 판매되는 상품과는 다른 ‘자주 만의 파자마’를 개발하기 위해 20대 고객들의 취향을 면밀히 분석해 상품을 출시했는데 이제는 파자마가 브랜드의 대표 제품이 됐다”면서 “일상에서 고객들이 자주 사용하는 제품을 최상의 품질로 제공할 수 있도록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