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아이앤씨, ‘구루미’와 MOU체결 화상 협업 서비스 시장 진출

신세계아이앤씨(대표 김장욱)가 스타트업 기업 ‘주식회사 구루미’(이하 구루미)와 MOU를 체결하고, 화상회의 및 교육 사업 확대를 위한 협력관계를 구축한다.

신세계아이앤씨는 17일(금)서울 중구에 위치한 신세계아이앤씨 본사에서 영상통신 플랫폼 기업 ‘구루미’와 화상 협업 서비스 사업 관련 MOU협약식을 진행한다. 이번 협약을 통해 신세계아이앤씨는 ‘구루미’와 기술 제휴를 맺고,화상회의 • 교육 플랫폼을 구축해 화상 협업 서비스 시장에 진출한다.

신세계아이앤씨는 별도 장비나 프로그램 없이 PC나 스마트폰으로 임직원 및 협력사와 언제 어디서나 화상협업을 할 수 있는 플랫폼을 구축할 계획이다. 면대면 (Face to Face) 실시간 커뮤니케이션이 가능해 정확하고 신속한 의사결정과 정보공유가 가능하고, 본사와 현장 간 실시간 교육도 지원한다.

우선 신세계 그룹 임직원이 사용하는 사내 인트라넷 ‘블라섬’(Blossom)및 교육 플랫폼 ‘SSG EDU’와 연동해 화상 시스템을 구축한다.회의, 보고 등은 물론이고, 본사와 매장 간 실시간 교육도 가능해 업무 효율성과 생산성을 더욱 높일 것으로 기대된다.

‘구루미’는 영상 커뮤니케이션 서비스 개발 기업으로 2015년 설립된 스타트업 기업이다.국제 비영리 웹표준화단체 월드와이드웹컨소시엄(W3C) 회원사로,최근 공공기관 및 군(軍)교육기관 ‘웹RTC기반 실시간 온라인 교육플랫폼 구축사업’을 수주하며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정아름 신세계아이앤씨(신세계I&C) ITO1담당 상무는 “이번 협약을 통해 신세계아이앤씨는 클라우드 웹 기반 화상회의 • 교육 플랫폼을 구축해 화상 협업 서비스 시장에 새롭게 진출할 계획이다”며

“웹 기반 화상회의• 교육 플랫폼은 시간,공간적 제한이 없고, 업무 효율성을 높일 수 있어, 근로시간 단축 등 다양한 변화를 맞은 기업들에게 좋은 솔루션이 될 것이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2018.8.17 (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