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봄여름 패션 트렌드, 올봄 다채로운 색상과 패턴 디자인에 실용성 더한 외투, 신발 출시

 

올 봄 꽃구경 갈 때 이런 패션 어때요?

본격적인 벚꽃놀이 시즌이 다가오면서 나들이 패션을 준비하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각 패션 브랜드는 봄 시즌 특유의 로맨틱함과 화사함이 돋보일 뿐만 아니라 나만의 개성 있는 봄 패션을 완성시켜줄 남, 녀 외투와 슈즈를 다양하게 선보였다.

봄 시즌 필수 의상인 트렌치코트는 감각적인 디자인에 실용성까지 더해졌다.

리스(REISS)는 올 봄 트렌치 코트의 정석이라고 할 수 있는 클래식한 디자인을 선보였는데, 화사한 원피스나 스커트, 셔츠, 팬츠 등과 함께 입으면 고급스럽고 세련된 봄 패션을 완성할 수 있다.

여성용 ‘로라 트렌치코트’는 일자 라인과 더블 버튼이 특징으로 그레이, 베이지 등 기본 색상으로 출시돼 다양한 의상과 입기 좋다.

‘다씨 트렌치 코트’는 은은한 파스텔톤 핑크로 선보여 화사함을 부각시켰다.

베이직한 핏과 포멀한 느낌의 남성 ‘히다시 방수 맥 세이지 코트’는 면 혼방 방수 소재여서 더욱 높은 실용성을 자랑한다.

 

 

올 봄 재킷은 더 선명한 색상과 패턴이 특징이며 독특한 소재감도 돋보인다.

‘리스’는 핑크와 레드가 조합된 색다른 색상의 재킷부터 하운드투스 체크 패턴의 체크 블레이저를 여성용으로 선보였다.

남성용 재킷은 화사한 색감에 독특한 소재로 새로움을 더했다.

벚꽃을 연상시키는 은은한 핑크 색의 ‘사쿠라 스웨이드 재킷’은 스웨이드 재질과 여유있는 핏감이 멋스럽고 캐주얼한 스타일을 완성시킨다.

꽃놀이 패션에서 빼놓을 수 없는 또 하나의 제품은 운동화다.

최근 트렌치코트나 재킷, 롱 스커트에도 운동화를 신는 패션이 유행하면서 다양한 디자인의 제품들이 출시되고 있다.

‘마르니’는 이번 시즌 독특한 굽과 색상 배색이 특징인 ‘파블로 스니커즈’를 새롭게 출시했다.

이 제품은 브랜드 정체성을 보여주는 라벨 장식과 높은 굽, 생생한 원색의 조화가 특징이다.

 

‘스텔라 매카트니’도 신발의 굽 부분을 밀집으로 제작해 특색 있는 에스파드류 스니커즈를 선보였다.

김수연 ‘리스’ 마케팅 담당자는 “봄 시즌을 맞아 화사하고 밝은 느낌을 주는 다양한 제품들이 출시되고 있다”며,

“옷과 액세서리 전체를 눈에 띄게 연출하는 것보다 외투나 신발 등 한 가지 아이템에만 포인트를 주는 것이 세련된 봄 코디를 완성하는 방법”이라고 말했다.

2019.04.12 (금)

Pri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