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면세점, ‘영종도 갯벌 철새의 날’ 기념 행사 공식 후원

2019/05/08

신세계면세점은 세계 철새의 날 및 EAAFP창립 10주년 기념행사의 일환으로 5월 11일 진행되는 ‘2019년 영종도 갯벌 철새의 날’ 행사에 공식 후원사로 참여한다.

‘세계 철새의 날’이 2006년 제정된 이후, 철새와 그 서식지 보전의 필요성을 널리 알리기 위해 매년 5월과 10월 둘째주 토요일에 세계 각지에서 다양한 캠페인 및 기념 행사가 진행되고 있다.

특히 올해는 세계적으로 해양쓰레기 문제가 주목되는 가운데, ‘플라스틱 오염으로부터 철새를 지켜주세요!’를 공식 주제로 시민들의 인식을 증진하고 다양한 해결 방안을 찾는 행사들이 진행된다.

동아시아-대양주 철새 이동경로 파트너십 사무국 (EAAFP), 환경부, 인천광역시가 공동 주최하는 세계 철새의 날 및 EAAFP 창립 10주년 행사의 첫째 날에는 기념식과 철새와 서식지 보전에 관한 국제 컨퍼런스가 열리며, 이튿날에는 시민강연과 영종도갯벌철새의날 행사로 진행된다.

영종도갯벌철새의날 행사는 11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인천대교 기념관 및 영종도갯벌 일대에서 안내자와 함께 하는 갯벌생물종 탐사와 탐조 갯벌 철새 사랑 글짓기 및 그림 그리기 대회가 진행된다.

또한 ‘갯벌 철새 사랑 선포식’에서는 철새들의 서식지인 영종도 갯벌의 가치를 알리고 보전해 나가겠다는 의미의 퍼포먼스도 진행한다.

신세계면세점 관계자는 “신세계면세점은 더욱 많은 관광객들에게 특별한 경험의 기회를 선사할 수 있도록 새로운 관광자원을 개발하고 보존하는데 관심을 기울여 왔다.

이번 행사를 통해 국·내외 관광객들이 자주 찾는 영종도 갯벌 환경을 보전할 수 있도록 후원을 하게 됐다”며,

“신세계면세점과 지역 관광지가 함께 성장할 수 있고, 나아가 자연과 인간이 건강하게 상생할 수 있는 다양한 협력의 기회를 찾아 나갈 예정이다”고 말했다.

한편, 오는 10월 신세계면세점은 이용 고객들과 영종도갯벌의 가치를 알아가고 보전하기 위한 ‘갯벌 체험 교육’과 ‘해양 쓰레기 수거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다.